(조제신랑 투고…)


 사랑의 절벽을 뒤로하고 다음으로 향한곳은 리티디안 비치(Ritidian Beach). 사람들로 붐비지 않고 깨끗한 바다를 보고 싶은 마음에 나는 조제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조금 멀지만 리티디안 비치로 향했다.



 군사지역 쪽에 위치해있어 도중의 길에는 인적이 드물고 가는 길 곳곳에 구멍이 숭숭뚫린 비좁은 도로와 비포장도로가 있어서 운전에는 특히 주의해야한다. 타이어 펑크도 주의 할 것. 이런곳에서 사고라도 나면 여행을 망쳐버릴 수도 있으니까..



 도중에 전망대 표시가 있는 곳을 발견! 잠시 차를 세워두고 들어가봤다.



 작은 오솔길을 따라 들어가니 그곳에는 이런 풍경이..!




 이제 이 구불구불한 길만 내려가면 해변인건가 하는 기대를 품고 산을 넘어 내려갔다.

 그런데 이게 웬일.. 해변으로 향하는 길이 철조망 게이트로 봉쇄되어 있는것이 아닌가!

 해변이 문을 닫을 거라곤 생각도 못했는데 주말, 공휴일에 닫나보다. 누군가의 블로그에서 (주말에만 열리는)데데도 벼룩시장을 들렀다가 리티디안으로 갔다는 글을 읽은적이 있는것 같았는데 나의 착각이었을까.

 아무튼 문은 닫혀있었고, 혹시나 내가 잘 못된 곳으로 온 건가 하는 생각에 주변을 한 참 해메이다가 현실을 인정하고 왔던 길을 돌아 올 수 밖에 없었다. 뒷자석에서 빈이를 안고 고생한 부인에게도 미안하고, 빈이에게도 너무 미안했다. ㅠㅠ



 하릴없이 철수를 하면서 휴식겸 식사를 하기위해 마이크로네시아 몰(Micronesia Mall)에 들렀다. 마이크로네시아 몰은 아울렛과 미국식 쇼핑몰을 결합시킨 형태에 약 130여개의 점포가 모여있는 괌 최대의 쇼핑몰이다. 미국 백화점인 Macy’s가 몰 안에 결합된 것도 특징.






 갭, 베네통, 리바이스, Foot Locker, 노티카 등 친숙한 브랜드 매장도 많이있다.

화장품, 액세서리, 수영용품, 기념품 매장 등 종류별로 구색은 갖추고 있다.



 갭 베이비에서는 아기옷같은것도 싸게 살 수 있다.

 그렇지만 일본에 있는 갭 베이비와 비교해서 딱히 싸다는 느낌은 없었다.




 간단한 놀이기구들이나 오락실도 있고..





 버거킹, 콜드스톤, 데니스, KFC, 스바로, 서브웨이, 타코벨, 시나본, 판다 익스프레스 등 싸고 무난하게 배를 채울 수 있는 레스토랑이나 푸드코트 매장들도 많이있다.

 마이크로네시아 몰에는 24시간 운영하는 슈퍼마켓도 있어서 밤이나 새벽에 요긴하게 활용할 수 있다.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T 갤러리아, GPO보다 현지느낌이 물씬난다. 한산하기도 하고..

 여담이지만 마이크로네시아몰은 1988년8월8일에 오픈했는데 8을 좋아하는 중국인들의 정서를 고려했다고 한다. 오너가 중국인은 아닌듯 하지만, 베이징 올림픽 개막시간도 그렇고 중국사람들은 이런것에 대한 집착이 상당한 것 같다.


시원한곳에서 좀 쉬었으니 이제 다음 목적지인 건비치로 이동할 차례이다.



***방문시기는 2017년11월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남태평양 |
도움말 Daum 지도


(조제신랑 투고…)




 괌 여행객들에게는 거의 필수코스가 된 사랑의 절벽(Two Lovers Point).

 데데도새벽시장(관련 포스팅:http://sweethome107.tistory.com/313 )을 경유해서 온 터라 전망대가 오픈하기도 전에 도착했다.

 운전해서 갈 경우에는 그냥 구글맵에 Two Lovers Point찾아서 경로검색하면 된다. 대중교통의 경우T갤러리아by DFS나 미크로네시아 몰에서 버스가 다니고 있다.



 해발 123미터 절벽위에 전망대가 있다.



 이곳이 사랑의 절벽으로 불리는 것은 한 남녀에 관한 전설이 있기 때문인데 간단히 요약하면..

 스페인 통치시대에 한 챠모로의 처녀가 스페인총독과 정략결혼을 하게 되었고, 그것이 싫어서 챠모로인 애인과 도망을치다가 스페인 병사들에게 쫓기게 되자 서로의 머리카락을 묶고 영원한 사랑을 맹세하며 이곳의 절벽으로 몸을 던졌다는 이야기이다. 이것이 실화인지 아닌지는 모르겠다.




 사랑의 절벽 광장에 있는 이 동상이 전설속의 연인의 모습을 나타내고 있는 듯 하다. 서로 머리를 묶고 있다.



 소 커플.. 뭔가 의미가 있는 걸까?





 한국 남산타워의 풍경을 연상시키는 하트형 자물쇠들. 많기도 하여라.

 이런곳에 자물쇠를 거는 행위는 솔직히 별로 공감이 안간다. 내가 낭만이 너무 없는 걸까.




 이곳 사랑의 절벽은 일본의 니가타현(新潟県) 카시와자키시(柏崎市)에 있는 코이비토 미사키(恋人岬)와 2003년에 자매결연을 맺었다. 괌의 사랑의 절벽 전망대에 있는 종도 자매결연을 기념하여 일본에서 기증된 것이다.


(사진:카시와자키시의 코이비토 미사키, 출처:https://www.travel.co.jp/guide/article/1928/)


 참고로 일본어 코이비토 미사키(恋人岬)는 연인절벽 정도로 번역할 수 있다. 일본사람들은 괌의Two Lovers Point 도 코이비토 미사키라고 부른다.





 수평선을 맘껏 볼 수 있는곳.

눈이 맑아 지는 느낌이다.




 우리가 묵었던 쉐라톤 라구나도 보인다.



 전망대 오픈 전의 바다를 한참 바라보다보니 전망대가 열렸다. 그런데 벌써 볼 건 다 본 것같은 기분이 들어 전망대는 안들어가고 다음장소로 이동했다.

 빈이의 이 표정을 본 것만으로도 이곳에 온 가치는 충분했다.


***방문시기는 2017년11월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남태평양 |
도움말 Daum 지도


(조제신랑 투고...)


 데데도 새벽시장(Dededo Flea Market)은 매주 토, 일요일 아침 6시경에 열리는 벼룩시장으로 30년이상 이어져오고 있다고 한다.

 이곳은 한치 꾸밈없는 데데오의 서민들의 민낯이 보이는 곳으로 현지주민들은 물론 여행객들에게도 나름 인지도가 높은 곳이다.


 시장 근처에 페이-레스 슈퍼마켓(Pay-Less Supermarket) 주차장에 주차했는데 다들 그렇게 주차하는듯 했다. 잠시 있다보니 이 주차장도 만차상태가 되었는데, 주차할 곳을 따로 못 찾았다면 시장 바로옆에 있는 2달러짜리 유료 주차장을 이용해야한다. 그마저도 만차가 되면 가까운곳에 주차하기가 힘들어지므로 운전해서 간다면 최대한 일찍 가는것이 좋을듯 하다.




 시장이 열리는 장소로 걸어가면 점차 점포들이 보이면서 시끌벅적한 분위기. 겉에서 보이는것 보다 시장규모가 큰데 100여개의 노점들이 들어서있다. 





 어딜가나 아기들은 귀엽다.










 흔히 새벽시장으로 번역되는데 영어표현 그대로 벼룩시장이라고 하는것이 이시장의 성격을 더 잘 말해준다. 팔고있는 물건들은 사용감 만땅의 중고가 대부분. 가격은 상당히 싸다. 생각했던것보다 시장은 영세하고 전돈이 안된 느낌이었는데, 그것은 비단 팔리고 있는 물건이나 노점의 분위기들 뿐만 아니라 동네 인프라 하며 오가는 사람들의 행색도 포함해서 그랬다. 여느 동남아 개발도상국에서도 시골깡촌 벼룩시장에 온 느낌.





 목줄도 안한 개들이 막 돌아다니고..ㅎㅎ

 괌의 밝고 부유한 일면만 보다가 이곳 시장을 구경하니 꽤나 충격적이었다. 시장에는 거의 현지인들만 있고 외국인은 이따금씩 눈에 띌 정도였다.








 파파야, 망고, 멜론, 스타후르츠 같은 열대과일도 싼 가격에 구할 수 있다. 허브나 유기농 야채들도 신선한 것들을 싸게 살 수 있다. 우리같은 호텔투숙 여행객이 살만한 물건들은 별로 없고 구경하거나 먹는것을 목적으로 해야 할 것이다. 그나마도 외관생 비위생적인 공간에서 식사를 못하는 타입이라면 이곳에서 아침을 해결하기는 어려울 것이다.


 소소한 재미와 눈요기꺼리는 있지만, 깜짝 놀랄만한 구경거리는 없다.


 9시가 넘어가면 시장은 해산 분위기가 된다고 하는데 그만큼 이곳을 방문하려면 아침에 부지런히 움직여야 한다. 아침부터 그런 수고를 들여 이곳을 방문 할 지 어떨지 잘 생각하도록 하자. 이런 장소를 특별히 좋아하는 사람이 아니라면 실망 할 수도 있다.


***방문시기는 2017년11월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남태평양 |
도움말 Daum 지도


 (조제신랑 투고...)


 조제가 둘째 출산으로 빈이를 데리고 한국으로 가버리고 혼자 일본에 남아있는 상태..

 업무상 나고야(名古屋)를 갈 일이 생겨서 주말을 끼워서 여행 겸 출장으로 다녀오기로.

 생에 첫 나고야 여행!




 신칸센을 타고 신요코하마에서 고작 1시간 반. 나고야는 참 가깝구나..

 하지만 편도 가격이 거의 10만원이다. 허허.

 신칸센 플랫폼에서 보이는 나고야의 분위기는 확실히 도쿄와도 오사카와도 다른것을 느낀다. 잘 설명 할 수는 없지만..



 나고야에는 주말에 관광용으로 쓸 수 있는 가성비 좋은 1일패스권이 있다.

 이름하야 도니치에코킵푸(ドニチエコきっぷ, 토일에코티켓 ) !




 기계가 몇 대 있는데 그중에서 도니치에코킵푸라고 써 있는 기계에서 구매하면 된다.



 킵푸(티켓) → 도니치에코킵푸 → 600엔 버튼을 누르고 돈을 넣으면



 요렇게 티켓이 나온다. 당일 1일만 유효하다. 지하철 전선과 시영버스를 1일동안 무제한 이용가능! (JR은 대상외)
 뿐만아니라 도니치에코킵푸를 제시하면 상당수의 관광시설 입장요금이나 상점, 식당에서 할인 서비스를 받을 수도 있다.

 우선 호텔에 짐을 맡기고 점심을 먹은 뒤 오오스칸논(大須観音)으로 발걸음을 옮겼다. 첫 목적지로 오오스칸논을 고른것은 다름이아니라 점심 먹은곳에서 가까운곳에 있었기 때문이다.


 오오스칸논도오리(大須観音通り)의 끝에 도달하면 오오스칸논에 도착. 





 생각했던 것보다 규모가 크다. 오오스칸논은 진언종(真言宗)의 불교사찰로 성관음(聖観音)이라 쓰고 쇼우칸논이라고 하는 본존을 모시는데 약간 우리나라의 관음과는 다른모양이다.

 14세기에 창건된 유서깊은 절로, 국보를 포함한 다양한 문화재가 보관된 곳이다.




 그런데 분위기가 오늘은 보통날이 아닌 모양이다. 사람들이 이렇게 많이 모여있다니..



 그러고 보니 노점들도 많이 나와있고 이상한 행색의 사람들에 레슬링 무대까지! 틀림없이 마츠리(祭り)로구나!

우연히 마츠리날에 방문하다니, 럭키~

 알고보니 오오스다이도쵸닌마츠리(大須大道町人祭)라는 축제로 오오스상점가 일대를 아우르는 큰 마츠리였다.





 잠시후 이 이상한 복장의 사람들이 상점가를 향해 퍼레이드를 시작했다.

 이사람들의 복장, 화장, 헤어.. 정말 이세상 조합이 아니다.

 이 사람들을 따라 상점가로 진입하자 다양한 광경을 볼 수 있었다.


사실 오오스다이도쵸닌마츠리는 1978년에 시작한 일본 최초의 다이도게(大道芸, 일종의 거리공연) 페스티벌로 옛날 서민들이 즐기던 여러가지 공연들이 여기저기서 열린다. 전국적으로도 유명한 축제라고..
10월13일, 14일에 개최되는 올해의 마츠리 테마는 "헤이세이(平成)의 마지막을 장식하는 마츠리"하고 한다.


 이것이 이번 마츠리의 포스터.




 카부키(歌舞伎) 배우처럼 분장한 사람들도 보인다. 분장한 사람들이 더울까봐 열심히 부채질에 음료를 나르기도..

 참고로 여자복장을 한 저사람들은 남자들이다. 애들은 잘 모르겠다. 여자애들 처럼 보이긴하는데..




 중국 쓰촨성에서 크게 인기있는 변검(變瞼)도 볼 수 있었다. 공연하는 사람들은 중국잡기단원들.

 순식간에 몇 번이나 가면을 바꾸는 모습은 언제봐도 놀랍다. 물론 쓰촨성 청두의 변검극 전용극장에서 하는 공연에 비하면 수준은 좀 떨어지는 공연이지만..



 공연을 구경하는 사람도 심상찮다.



 일렉트릭 샤미센(三味線)연주회. 이런건 처음보는군.



 일본 전통 인형극인 분라쿠(文楽)까지. 다양하게 하는구나.







 마임쇼에 약장수 흉내같은 상황극에 논버벌 코미디까지.. 골목골목 마다 여러가지 공연이 열려서 사람들을 끌어들이고 있었다.

 남녀노소 모두 즐길 수 있는 마츠리.







 쇼핑가 이곳저곳에 특이한 복장을 한 사람들도 보인다.

 무서운 캇파복장을 한 사람을 보고 울음을 터트린 아이의 모습도 보인다. ^^









 오오스상점가를 돌아다니면서 느낀건 상점가의 규모가 상당하다는 것. 여러 아케이드들과 외부 상가골목들이 연결되어 거대한 상권을 형성하고 있었다. 기념품, 식품, 식당에서 전가, 서브컬쳐, 중고 상점까지.

 나고야여행을 시작부터 흥미진진하게 만들어준 오오스였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일본 | 나고야
도움말 Daum 지도
  • 2018.10.14 11:36

    비밀댓글입니다